자유소통

몸캠 피싱 당했습니다(학생)

작성자 정보

  • 작성자 바바라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오늘 새벽 4시32분 몸캠 피싱을 당했습니다

미프라는 어플로 통해 인스타로 넘어가 자기 몸을 보여줄테니 라인으로 영상통화를 하자해서 저도 모르게 혹해서 결국 제 몸과 얼굴을 노출이되고

사기범은 영상을 찍었으니 백만원을 보내라해서 저는 어떻게 해야할지 몰라 계속 유포하지마라 돈이 없으니 깍아달라 라는 식으로 대화를 이어나가서 결국 60만원을 8시까지 보내기로 약속했습니다

안보내면 인스타 팔로우된 친구 100명 조금 넘는 사람들한테 보낸데요

19살 학생입니다. 업체에 연락해보니 미성년자는 부모님 동의가 있어야해서 ㅂ 모님한테 어떻게 말할지 너무 두려워 이렇게 인터넷을 뒤지던중 이 모임을 찾아 조언을 구해봄니다. 만약 유출이 되면 자살 할까 라는 생각을 할 정도 입니다. 어떻게 해야하나요....제발 살려주세요 지금 식은땀 계속 나고 손이 떨려요

방법 좀 알려주세요 제발....

다신 이런 병신같은짓 안하고 고3 수험생 답게 공부만하고 살게요 제발..방법 알려주세요

 

관련자료

댓글 10

ㅇㅇ님의 댓글   

먼저 스텝분께 조언을 구하시고, 절대 돈은 주지 마세요! 저는 페북에서 당했는데 돈 요구하자마자 차단해서 무대응했는데 3주 째 아무 소식도 안들려오고 있습니다.
  • 작성일

바바라님의 댓글의 댓글   

어떤 스텝분께 조언을 구해야하나요?
돈은 줄 생각 없어요
저는 요구하고 계속 실랑이하다가 지금 8시까지 보내라했는데 1시간 전쯤 연락왔는데 연락온 시점부터 무대응하고 있습니다
  • 작성일

바나나치즈님의 댓글   

저도 새벽에 미프 통해서 당했는데 인스타 말고 페북을 알려줬습니다
친구들한테 보낼거라고 하더군요
파일 같은건 깔지 않아 그냥 페북 계정 삭제 신청하고 라인도 차단 및 탈퇴했습니다
현재 무대응 중입니다
  • 작성일

나락님의 댓글   

미프 인스타 라인 순으로 당하신거면
저랑 똑같은데 라인으로 음성 통화 계속 연락 왔었나요? 필리핀 쪽 사람 같았죠??
훅시 자기 아이가 아프다 병원비가 필요하다는 듯 이야기 하지 않았나요?
본인 지인 몇명에게 두유노디스맨 이라면서 캡쳐얼굴 사진을 보내는 사진을 보여주었나요?
만약 위에 내용이 맞다면 저한태 했던 놈들과 똑같네요
흠 일단 제가 한 방법대로 알려드리면
먼저 엄청 비굴하게 그사람헌테 말을했어요 날 살려달라 내인생을 망치지 말아달라 난 당신에게 죄룰 짓지 않았다 부디 자비를 베풀어 달라란 식으로 계속 말하고 나중에
난 내 가족과 내인생을 지키겠다 러인도 탈퇴 할것이고 인스타고 탈퇴 할것이다 당신이 내 영상을 유포해도 나는 알수 있는 방법이 없다 당신이 나한테 연락할 방법도 없기에 돈을 줄 수도 없다 나를 이해해달라란 식으로 말하고 혹시나 캡쳐해서 보냈던 지인들 명단을 알면 이래저래해서 않좋은 일이생겨 계정을 탈퇴하니 참고해주시고 이상한사람함테 연락이 오면 차단 부탁드립니다 라고 메세지 보내고 라인 인스타 다 계정 탈퇴 하시는걸 추천합니다
전 아직까지 연락이 없습니다 지인중에 친한 동생이 있어서 전홰해보니 제가보낸 메세지 말고는 따로 이상한 사람한테 연락은 오지 않았다고 하더군요..이글이 참고가 되어 잘 풀리길 바라겠습니다 힘내세요 죽을죄를 지은건 아니자나요ㅠㅠ
  • 작성일

인생꼬이네님의 댓글   

저도 미프-인스타-라인 순으로 가서 당했구요 필리핀 놈한테 170만원 보냈습니다. 동영상 지워준다고 돈 달라고 하지요? 그거 보내주면 동영상 캡쳐해서 사진 지우려면 돈 내라고 합니다. 그래서 또 보내주죠? 유튜브에 제 이름으로 채널 만들어서 올린다고 또 돈 내놓으라고 합니다. 저는 이렇게 170만원 보낸 호구가 됐고 빡쳐서 연락 다 씹고 인스타 계정탈퇴하고 라인 바로 삭제했습니다.

누구한테 제 영상을 보냈는지 안 보냈는지는 모르겠지만 우선 제 연락처에 있는 친구들한테 아직까지 온 연락은 없습니다(지난 주 토요일에 당함). 돈은 보내주지 마세요. 어차피 돈을 줘도 뿌릴 놈은 뿌리고 안 뿌릴 놈은 안 뿌립니다. 저는 그냥 몇 명한테 뿌려진다고 마음먹고 그냥 지내고 있습니다. 죽을 생각 하지 마시고 기운 내세요.
  • 작성일

나도 미성년자님의 댓글   

안녕하세요 형 저는 중학생인데요 저는 너무 무서워서 바로 엄마한테 말했어요 지금은 아빠도 아시고요 뭐 해결된 거는 없어여 그래도 엄마아빠가 아니까 좀 안심이 되네요 좀이따 엄마랑 경찰서 가요 유포가 안되면 좋겠지만.. 그래도 부모님이 아니까 뭐든 어뜨케 되겠져 힘내세요
  • 작성일

학생님의 댓글의 댓글   

나도 학생인데 ㅜㅜㅜ 어케되셨어요? ㅜㅜ
  • 작성일

나락님의 댓글   

어린학생이 호기심에 충분이 그럴수 있다고 생각해요 저도 마찬가지고 잘했다고 칭찬들을 수는 없지먼 그래도 기운내고요
아마 동남아 놈들이라 경찰들도 크게 영향은 없을거라 생각은 되지만 부모님과 함께 경찰서 방문해서 조언을 듣는것도 나쁘진 않을것 같네요 부디 잘 해결하길 바랄께요
부디 몸캠피싱으로 아까운 돈 아까운 목숨 아까운 인생 허비하시는분 없길 진심으로 바라겠습니다

몸캠피싱으로 한몫챙기는 인간들은 분명 죄값을 받을 것입니다...
  • 작성일

제발님의 댓글   

전 할머니 병원비로 보내달라해서 하 같은놈 같네요
  • 작성일

ㅇㅇ님의 댓글   

저도 같은 애네요
  • 작성일
Total 3,251 / 1 Page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